래미안 원 펜타스 외관 조감도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4월 23일, 2400억원 규모의 신반포15차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반포지역의 높은 래미안 브랜드 선호도를 입증하며 5월말 예정인 반포3주구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의 수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신반포15차 재건축 조합은 23일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최종 76%의 득표율을 기록한 삼성물산을 새로운 시공사로 선정했다. 삼성물산이 시공사로 선정됨에 따라, 반포 등 강남권 재건축 단지에서 시공사의 아파트 브랜드 가치와 사업관리 역량이 중요하다는 것이 증명된 셈이다.



래미안 원 펜타스 문주 조감도




삼성물산은 지난 2015년 신반포3차∙경남아파트 통합재건축 수주 이후 5년 만에 정비사업 시장에 복귀했으며, 래미안의 고향과도 같던 반포 지역에서 달성한 것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


시공사 선정에 앞서, 삼성물산은 신반포15차 재건축 신규 단지명을 ‘삶의 기쁨’이라는 꽃말을 가진 별 모양의 꽃 펜타스에서 가져온 ‘래미안 원 펜타스(Raemian One Pentas)’로 제안하고, 신반포15차 조합원들에게 반포의 중심에서 빛나는 별과 같은 하이엔드 주거공간을 제공하겠다는 래미안의 의지를 표명했다. 이날 총회에는 삼성물산 건설부문 이영호 사장이 직접 참석해 “삼성은 그동안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여기고 일해 왔으며, 그랬기에 래미안을 최고의 아파트 브랜드로 만들 수 있었다. 저희가 약속드린 사항을 100% 지켜, 래미안 원 펜타스를 반포의 중심에서 가장 빛나는 단지로 만들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해외 유명 설계사와 협업하여 랜드마크 외관 디자인을 제시하고, 분야별 최고 브랜드와 손잡고 글로벌 주거 트랜드를 반영하여 반포지역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수준 높은 입찰조건을 제안했다.  


삼성물산 주택사업을 총괄하는 백종탁 전무(빌딩2팀장)는 “삼성물산 래미안을 선택해 주신 신반포15차 조합원님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래미안이 가진 모든 역량을 집중해 신반포15차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으며, “앞으로도 최고의 품질과 기술을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신뢰받는 래미안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건설 부문 홈페이지 페이스북 대학생 기자단 블로그 전사 홈페이지 영문 뉴스룸 링크드인 유튜브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