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1


오늘은 무슨 날 일까요? 매년 11월 9일은 화재로부터 국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제정한 ‘소방의 날’입니다. 이번 포스트에서는 소방의 날을 맞아 아파트 화재 대피 요령을 소개하려고 하는데요. 대부분이 아파트에 사는 요즘, 혹시 모를 화재 사고에 미리미리 알아두면 정말 좋겠죠? 펜과 메모지까지 있다면 더욱 좋답니다! 지금 바로 시작해볼게요. XD




아파트화재대피요령 #1 경량 칸막이 여부 확인!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2


화재 시에 안전한 탈출을 위해 확인해야 할 것이 몇 가지 있는데요. 그 중에 하나가 경량 칸막이입니다. 경량 칸막이란 불꽃이나 연기로 인해 현관으로 대피할 수 없을 경우에 옆집으로 탈출할 수 있도록 만든 벽인데요. 이 경량 칸막이가 설치되어 있는지, 또 어디에 설치되어 있는 지 꼭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위치를 확인했다면, 당연히 경량칸막이 앞에 짐을 두지 않도록 해야겠죠? 특히, 아파트는 화재 발생 시에 연기가 계단을 타고 빠르게 확산됩니다. 때문에 대피가 불가능할 경우 경량칸막이를 통해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어야 해요!




아파트화재대피요령 #2 화재 위치 확인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3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4


화재가 났을 때 우선적으로 확인해야 할 것은 화재 위치입니다. 화재 위치를 정확하게 확인 해야 어디로 대피해야 할 지를 알 수 있기 때문인데요. 우선 문을 열었을 때, 복도에 연기가 없다는 불은 위층에서 난 것입니다. 


화재 위치를 파악했다면, 빠르게 119에 신고하여 위치를 알리고, 아래로 대피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답니다!




아파트화재대피요령 #3 엘리베이터 사용은 금물! 계단으로 대피하기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5


화재대피 시, 엘리베이터 사용은 절대 금지입니다! 꼭 계단 비상구를 통해 대피하셔야 하는데요. 그 이유는 화재가 발생하면 대부분의 전원이 차단되기 때문입니다. 


화재 대피를 엘리베이터로 한다면, 엘레베이터가 멈추고 실내가 유독가스로 가득차 매우 위험하다는 사실! 꼭 기억해주시고 복도와 계단을 이용하여 아래로 대피해주시기 바랍니다.


* 아파트 화재 시, 옥상으로 대피하지 마세요!

연기가 자욱하다고 해서 성급하게 옥상으로 대피 했다가는 더욱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으니 꼭 안전하게 아래로 대피하시기 바랍니다.




아파트화재대피요령 #4 코에 물수건을 대고 낮은 자세로 대피!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6

실제 화재가 발생하는 경우, 불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보다는 연기로 인해 질식사하는 경우가 더 많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화재가 났을 때에는 코에 물수건을 대고 낮은 자세로 대피하시기 바랍니다.




아파트화재대피요령 #5 대피 할 땐 문을 닫고 대피하자!

삼성물산건설부문_아파트화재대피_7


많은 분이 화재가 발생하면 연기를 환기해야 하기때문에 문을 활짝 열어야 한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와 반대로 화재 발생 시에는 문을 닫고 대피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문을 닫으면, 산소 유입이 차단되어 더 큰 화재를 막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실제 실험을 했을 때에도, 현관문을 열어둔 쪽은 복도까지 빠르게 불길이 번지는 반면 문을 닫은 쪽에서는 불길이 발생했던 곳에서만 머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더 심각한 피해를 막기 위해서 대피할 때에는 꼭 문을 닫고 대피하시기 바래요! B-)

 

* 문을 열 때, 문고리를 조심하세요!

화재가 난 위치가 문과 가까울 경우, 문고리가 상당히 뜨거울 수 있습니다. 때문에 문을 열어 

확인할 때에는 문고리가 뜨거운지 아닌지 확인 후 문을 열어주세요!




지금까지 삼성물산 건설부문에서는 아파트 화재 대피요령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미리미리 대비하고 유의하면, 예상치 못한 화재 사고에도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겠죠? 경량 칸막이 여부 확인, 화재 위치 확인, 코에 물수건을 대고 낮은 자세로 대피, 문을 닫고 대피 등 4가지 안전 사항을 꼭 숙지하시기 바랍니다! :) 



함께 보면 좋은 글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건설 부문 홈페이지 페이스북 대학생 기자단 블로그 전사 홈페이지 영문 뉴스룸 링크드인 유튜브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