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세계적인 건축가]백색 건축가 리차드 마이어와 그의 백색 건축물들

Story Builder/쉽게 배우는 건설

by 삼성물산건설부문 2016. 10. 10. 09:01

본문

백색의 건축가란 별명을 가진 건축가가 있습니다. 판타지 영화에서나 나올 것 같은 이런 멋진 별명의 주인은 바로 리차드 마이어인데요. 그는 가장 순수한 색이자 빛의 본연에 가까운 색인 백색을 사랑하는 건축가입니다.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1


건축계의 노벨상인 프리츠커상(클릭)을 받을 정도로 세계적인 건축가인 리차드 마이어! 오랜 시간 동안 백색건축이라는 자신만의 개성을 유지하고, 순수한 건축이념을 지켜온 그의 건축 이야기 속으로 함께 떠나볼까요? XD




백색건축가, 리차드 마이어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2

출처: Wikipedia


리차드 마이어의 건축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우선 그가 어떤 사람인지 알아야 하겠죠? 로버트 벤츄리, 케빈 로쉬, 프랭크 게리와 더불어 미국의 대표적인 3세대 건축가 중 한 명으로 꼽히는 리차드 마이어는 1960년대 뉴욕을 주름 잡았던 건축가 그룹 ‘뉴욕 파이브’ 출신입니다. 


리차드 마이어가 백색의 건축가로 불리는 이유는 백색으로 대표되는 자신만의 순수한 건축 스타일을 끊임 없이 연구하며 발전시켜왔기 때문인데요. 그는 오랜 세월 일관성 있는 작품 활동을 통해 전통적인 완벽함과 순수함, 명료함의 상징으로서 백색 건축물을 만들어왔습니다. 




리차드 마이어의 디자인 논리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3

출처: Flickr


리차드 마이어는 자신만의 디자인 논리를 가진 것으로 유명한데요. 모든 작품마다 자연과의 관계를 생각하는 ‘자연축’과 주변 환경의 ‘대지축’을 찾고자 했고, 정확한 프로그래밍을 통해 공간을 구성했습니다. 


또한, 모든 작품이 합리적인 건축 구조 체계를 가지고 있고, 동선의 위치를 체계적으로 설정했는데요. 이러한 디자인 방식은 다이어그램으로 정리 될 정도로 정확하고 체계적으로 진행되고 있답니다. XD




리차드 마이어의 백색 건축물들

(1) 아틀란타 하이 뮤지엄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4

출처: wikimedia


자, 그럼 백색 건축가의 멋진 백색 건축물을 함께 봐야겠죠? 첫 번째 백색 건축물은 아틀란타 하이 뮤지엄입니다. 역시 백색 건축가답게 하얀색 외관이 눈길을 끄는데요. 이 하이 뮤지엄은 아틀란타 문화의 중심이자 미국 남부 미술계의 위상을 한 층 격상시킨 상징적인 건축물입니다.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5

출처: Wikimedia


아틀란타 하이 뮤지엄은 리차드 마이어와 렌조 피아노에 의해 설계되었는데요. 리차드 마이어는 사각형의 평면 형태의 디자인에 한 쪽 모서리를 원형의 아트리움으로 설치해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특히 이 아트리움의 천장을 통해 들어오는 빛은 더욱 예술적인 분위기를 자아내지요! B-)



(2) 주빌리 교회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6

출처: Flickr


다음으로 소개할 건축물은 리차드 마이어의 대표작 중 하나인 주빌리 교회입니다. 주빌리 교회는 가장 역사적인 도시 로마에 있는 현대적인 건축물이기에 더욱 의미가 있는데요. 이 건축물에는 리차드 마이어의 개방적인 공간구조가 잘 보여집니다.


북쪽에 세워진 수진 벽과 이를 둘러싼 구 모양의 둥근 벽! 유리로 된 천장을 통해 쏟아져 내리는 빛! 이러한 요소들은 주빌리 교회를 더욱 신성한 공간으로 만들어줍니다. 로마에 가면 꼭 한 번 주빌리 교회를 찾아가 보세요! XD 



(3) 게티센터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7

출처: Wikipedia


백색이 아닌 아이보리가? 21세기 문화의 아크로폴리스라고 불리는 게티센터는 리차드 마이어가 설계한 건축물입니다. 전체적으로 우아한 고전적 모더니즘을 추구하는 이 장소는 로스엔젤레스를 건축의 순례지로 격상시킨 장본인이기도 한데요. 그런데 왜 이 곳은 백색이 아닌 아이보리가 가득할까요?


삼성물산건설부문_리차드마이어_8

출처: Wikipedia


게티 센터의 건축주는 색깔 있는 재료를 요구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리차드 마이어는 끝까지 백색을 고집했는데요. 그 결과 타협점을 찾은 색깔이 바로 아이보리입니다. 색깔뿐만 아니라 게티 센터는 마이어가 자신의 작업 개념을 벗어나 새롭게 변신하겠다고 선언했기에 더욱 주목을 받았는데요. 건축주 마저 타협하게 한 리차드 마이어의 백색 열정이 정말 대단하네요! :D



지금까지 삼성물산 건설부문에서는 세계적인 건축가 리차드 마이어와 그의 백색 건축 여행을 떠나보았습니다. 그의 백색 건축물을 보고 있으면 마음도 깨끗해지는 것 같은데요. 그 속에 담겨있는 확실한 논리적 디자인이 백석 건축물을 더욱 빛나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XD



함께 보면 좋은 글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