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삼성물산, 싱가포르 2억3천만달러 규모 지하철 공사 수주

Trusted Builder/회사 이야기

by 삼성물산건설부문 2013. 7. 29. 07:59

본문

삼성물산(대표이사 부회장 정연주)이 싱가포르 육상교통청(Land Transport Authority)이 발주한

톰슨 라인 213구간을 단독으로 수주했습니다. 전체 공사 규모는 2억 2500만 달러이며,

공사기간은 착공 후 89개월로 2020년 12월 완공예정입니다.

 

 

이번 프로젝트는 싱가포르 중심부에 위치한 칼데코트(Caldecott) 지역의 환승역사 1개소와

총연장 379m를 건설하는 공사로, 삼성물산은 싱가포르, 인도, 호주, 중국 업체 등 10여개

건설사와의 치열한 경쟁을 벌여 수주에 성공했습니다.

 

이번 수주는 그 동안 싱가포르에서 수행했던 지하철 공사에서 예정 공기를 앞당기는 등

수행 역량을 인정받아 기술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한 덕분인데요~ 높은 시공 기술력과

재무건전성을 이번 수주의 주요 요인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삼성물산은 올해 1월 인도 델리 메트로 CC-34 프로젝트(8200만 달러)를 시작으로 올해

들어서만 호주 로이힐 철광석 광산과 연계한 철도 항만 프로젝트(58억5600만 달러) 및

몽골 철도 프로젝트(4억8300만 달러) 등을 수주한데 이어, 지난 달 7억 달러 규모의 카타르

도하 지하철 프로젝트 수주에 성공하면서 글로벌 철도교통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점하게

되었습니다.

 

 

삼성물산은 이미 수행 중인 인프라 건설현장에서의 성공적인 공사수행을 바탕으로 기술과

품질 등 모든 면에서 인정받으며 수주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향후 대규모 발주가 예상되는 카타르, 사우디 인프라 건설 사업과 싱가포르 지하철 공사

추가 수주가 기대 됩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