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삼성물산] 인도네시아 사랑의 집짓기 봉사활동

Trusted Builder/회사 이야기

by 삼성물산건설부문 2014. 9. 24. 17:19

본문

삼성물산, 인도네시아에서 사랑의 집짓기 봉사활동

 

인도네시아 '파시르할랑' 마을 주거개선사업 진행

자치회 인프라 구성한 자립기반 마련, 지속가능발전 모델제시

 

 

 

삼성물산은 지난주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인도네시아 자바주 서부 반둥지역 파시르할랑(Pasirhalang) 지역에서 산간마을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습니다.

 

파시르할랑 마을은 주민의 대부분이 농업에 의존하면서도 급수환경이 열악하고 잦은 자연재해로 인해 농업활동이 어려워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요, 특히 10가구 중에 1가구 이상이 벽체와 지붕에 균열이 심해 기본생활에 위협을 받을 정도로 심각한 수준이었습니다.

 

삼성물산은 지난해 10월 인도네시아 파시르할랑 마을을 사회공헌활동 사업지로 선정하고 현재까지 낙후된 주택 110세대를 신축 및 개보수하여 기존 4곳에 불과했던 식수 공급시설을 7곳으로 확대해 마을 전체에 식수를 공급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사업에 들어간 예산은 전부 삼성물산 임직원들이 기부캠페인을 통해 조성했으며, 이번에 삼성물산 직원 15명이 직접 현장을 찾아 마을개선 사업에 힘을 보탰습니다.

 

무엇보다 이번 사회공헌활동은 초기부터 현지 주민과 마을 건축위원회를 구성하고 대상자 선정에서 건설까지 모든 과정을 현지 주민과 함께 하는 등, 지속가능한 마을을 건설 한다는데 의의가 있습니다. 여기에 주민들의 확고한 자립기반을 마련해주기 위해 농업기술과 농기구 사용법, 자연재해 대비 교육 등을 추가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 글로벌 해비타트 활동은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새로운 형태의 글로벌 사회공헌활동 모델을 보여줬다는데 의미가 있으며, 삼성물산 빌리지(삼성C&T Village)를 시작으로 인도 뭄바이 지역에 2번째 삼성물산 마을을 건설할 계획으로, 건설업의 특성을 살려 글로벌 나눔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삼성물산은 지난 2000년부터 국내에서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사랑의 집짓기 사업을 진행해 총 271가구의 보금자리를 마련했습니다. 2006년부터는 나눔 실천을 해외로 확대해 몽골, 필리핀, 인도 등 지역에서 집짓기 행사를 이어왔으며, 지난해 11월 인도네시아 중부 자바주 렘방(Rembang)지역 내 초등학교를 건립하는 등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