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싱가포르서 연이은 수주

 

- 싱가포르 LNG터미널 증설을 위한 선석 1억6500만달러에 수주

 

- 향후 추가로 발주될 예정인 LNG 및 LPG탱크 수주 가능성 높여



 삼성물산이 싱가포르에서의 연이은 수주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삼성물산(대표이사 정연주) 건설부문은 싱가포르 싱가포르 정부가 LNG사업 수행을 위해 설립한 싱가포르LNG주식회사가 발주한 LNG터미널 선석 프로젝트를 1억6500만달러에 수주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싱가포르 LNG 인수기지의 처리 용량을 확장하고 추가로 건설될 예정인 LNG탱크 및 LPG탱크를 위한 선석(Berth· 배가 머물 수 있는 항구의 구역)을 건설하는 공사로 접안시설 2개소와 부대시설을 건립할 예정이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29개월이다.

 

삼성물산은 총 8억7500만달러 규모의 싱가포르 SLNG터미널 현장에서 보여준 기술력과 공사수행능력을 바탕으로 일본과 호주 등 선진 건설업체와의 치열한 경쟁을 물리치고 이번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특히 이번 프로젝트 수주를 계기로 삼성물산은 기존 SLNG터미널과 연계해 향후 추가로 발주가 예상되는LNG탱크 4호기와 LPG탱크 수주에 유리한 위치를 점하게 됐다.

 

삼성물산 플랜트사업부 관계자는 “싱가포르에서 축적한 풍부한 공사경험과 우수한 공사 수행 능력, 기술력을 바탕으로 발주처에 최적의 조건을 제시해 이번 공사를 수주했다”면서 “이번 공사는 단순히 기반시설 공사의 의미를 넘어 추가로 발주가 예상되는 싱가포르 LNG탱크의 추가 수주, 나아가 글로벌 LNG시설 시장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는데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삼성물산은 이번공사를 계기로 올해들어 싱가포르에서 도심지하철라인 DTL 921(1874억원), 머바우매립공사(1742억원) 등 총 3건을 수주해 싱가포르 건설시장에서 확고한 기반을 다지고 있다.

 

 

문의 : 홍보팀 손수근과장 (02) 2145-6439

첨부 : 조감도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ajulee922 2011.08.09 10:51 신고

    "무심"에 "유무" "마음심"에 "원"을 그리고(꿈과 희망을 그리고) "무"에서 "유"를 창조한뒤 "무심"으로 돌아간다.............내 시작은 미약하나 심히 창대 해 지리라!"...............초발 심신 변정각이라!"............내가 어떤 일을 시작하려고 목표를 세운뒤 그 일을 시작함에 있어서 그 일이 때로는 힘이들고 때로는 고통스럽다고 해서 그 일을 포기하거나 물러난다면 그 일을 시작하지 아니한 만도 못한 것이 되는구나!"...........내가 가지고 있는 재능과 능력을 남에게 양보만 하다보니 정작 내가 설 자리가 없구나!"...............여러분들이 열심히 살기 싫어서 여러분들이 가지고 있는 재능과 능력을 남에게 양보만 하다보면 나중에 가서는 정작 여러분들이 설 자리가 없어진다는 것을 명심하시길 바랍니다................."사랑이란?"..................이주덕이가 젓가락인데 처음처럼이면 어떻고 참이슬이면 어떠하겠는가?"............이주덕이 마음은 한결 같은데 너희들 욕심이 지나쳐서 이주덕이 마음이 변한것 같이 만드는구나!".....................

  2. 이재범 2015.03.11 18:41 신고

    싱가포르! 나중에 여행가면 꼭 가봐야겠습니다~



건설 부문 홈페이지 페이스북 대학생 기자단 블로그 전사 홈페이지 영문 뉴스룸 링크드인 유튜브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