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아메드부사장 하워드상 수상


삼성물산의 빌딩사업부 빌딩영업본부장 아메드 아브델라자크 부사장(Mr. Ahmad Abdelrazaq, 사진)이 미국토목학회(ASCE, American Society of Civil Engineers)가 수여하는 2015년 어니스트 E. 하워드 상(Ernest E. Howard Award)을 수상했습니다! :-D


어니스트 E. 하워드 상은 미국토목학회가 매년 세계 구조설계분야의 기술 발전에 공헌한 회원에게 수여하는 역사와 전통을 갖춘 권위 있는 상인데요. 시상식은 올해 10월 뉴욕에서 열리는 미국토목학회 연례회의에서 진행되며, 아메드 부사장에게 메달과 증서가 부여된다고 합니다.


삼성물산 측은 “아메드 부사장은 '세계 최고층 부르즈칼리파의 움직임 유효 검증' 등 초고층 실무를 바탕으로 한 학술활동을 이끌어온 공로로 이번에 수상하게 됐다”고 수상 이유를 밝혔습니다.


아메드 부사장은 미국토목학회에서 초고층기술위원장으로 6년간 재직하며 세계 초고층 기술 분야의 활발한 교류와 활동을 이끌고 있는데요. 삼성물산 초고층복합빌딩 부문을 이끌며 현존하는 최고높이 빌딩인 828m 부르즈칼리파 등 각종 초고층 프로젝트의 디자인과 구조설계, 건축계획 등에 참여했답니다. 


현재는 싱가포르 최고층 빌딩인 탄종파가 빌딩과 말레이시아의 최고층 주거시설인 스타레지던스 빌딩 등, 세계 초고층 랜드마크 복합빌딩 기술지원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번 아메드 부사장의 수상으로 세계 최고층 빌딩에서 삼성물산이 가진 역량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는데요. 앞으로도 삼성물산이 보유한 차별화된 초고층 기술역량을 바탕으로, 고객의 가치를 높이는 우수 프로젝트를 먼저 제안하고 성공적으로 수행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건설 부문 홈페이지 페이스북 대학생 기자단 블로그 전사 홈페이지 영문 뉴스룸 링크드인 유튜브 상단으로